NEWS Home > NEWS 게시판
서울시, 커피전문점 콜드브루 커피 선제적 점검…위생 ‘적합’ 779 View
  •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17-06-12

 

 

서울특별시가 한여름을 앞두고 콜드브루 커피를 선제적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 커피전문점은 모두 적합 결과가 나왔으나 커피 제조·가공업소의 일부 제품에서 세균수가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커피 제조·가공업소(식품제조가공업) 98개소에 대해 58일부터 12까지 자치구 위생담당 공무원,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점검한 결과, 14개소(14.3%)를 적발했다. 위반 내역은 자가품질 검사 미실시 등 4개소, 건강진단 미실시 5개소, 영업자준수사항 위반 2개소,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2개소, 시설기준 위반 1개소이다.

 

특히 커피 제조·가공업소에서 생산한 콜드브루 커피 등 24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4개의 제품에서 세균수가 기준(100 이하/ml) 초과 검출됐다. 콜드브르 커피 3건과 액상커피 1건으로 기준치의 440(44,000/ml)가 검출된 콜드브루 커피도 있었다.

이에 서울시는 커피 제조·가공업소의 커피는 즉시 유통을 차단하고 압류·폐기 했으며, 위반 업소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 행정 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다. 더불어 시는 커피 전문점 65곳에 대해서도 424일부터 511일까지 위생 점검과 콜드브루 커피 수거검사를 진행, 65개소 모두 위생 상태가 양호 했으며, 콜드브루 등 비가열 커피 69건의 검사도 모두 적합 결과가 나왔다.

 

나백주 서울특별시 시민건강국장은 콜드브루 커피 등 소비가 많은 식품을 선제적으로 점검해 시민의 식품안전 우려를 불식하겠다.”위생 상태가 좋은 업체는 유지할 수 있도록 하고 적발된 업체는 개선하도록 앞으로도 지속 점검할 계확이다.”고 답했다.

 

 

비가열 추출 방식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수 있도록 커피 판매점과 시 모두 꾸준한 노력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름 비밀번호 비밀글